念念留影館

Our Little Story

넨넨사진관은 변혁의 시대 순박한 여인들의 파란 치파오와 무대 위 조명 아래 선 절세가인의 치파오가 완전히 새로운 모습으로 21세기에 재현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2018년 문을 열었습니다. 과거와 현재가 교차하고, 고전적인 복고스타일에 현대적인 감각이 더해진, 세상에 하나뿐인 아름다움이 이곳에서 탄생합니다.

念念留影

Gallery

Reservation

從日曆選擇拍攝日

                                                               주소

 104 타이베이시 중산구

중산베이로 2블록 72길 10호 1층

Phone +886 2 2523 9959

Contact


  Plese check this box